크리스티안 에릭센, 프리미어리그 단기 계약으로 복귀 예정

현재 브렌트포드가 6개월 계약과 1년 추가 옵션을 제안했고 에릭센의 에이전트인 마틴 슈츠는 에릭센의 잉글랜드 복귀는 집에 온 것 같은 느낌이 들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에릭센은 이탈리아의 판결에 따라 인터 밀란과의 계약을 해지한 후 현재 자유계약 선수로 있는 상태입니다. 

현재 29세인 크리스티안 에릭센은 유로 2020경기 개막전에서 핀란드와의 경기에서 심장마비를 겪었고 병원으로 옮겨진 그는 정밀 검사 끝에 ICD(삽입형 심장 제세동기)를 삽입했습니다. 이 장치의 역할은 심장이 정상적으로 맥박을 유지하지 않을 경우 원 상태로 돌려주는 역할을 합니다. 

2024년까지였던 인터밀란과의 계약이 해지되고 에릭센이 토트넘에서 훈련하는 것에 대해 안토니오 콘테 감독이 “문은 항상 열려있다”며 그를 응원했습니다.

에릭센은 인터 밀란으로 이적되기 전 토트넘에서 6시즌반을 보내면서 총 60경기 중 8골을 기록했습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에릭센은 12월에 열리는 2022년 월드컵에서 덴마크 국가 대표로 뛰는 것을 목표로 훈련에 임하고 있다고 합니다.  덴마크는 2022년 카타르  월드컵 예선전에서 조 1위를 기록하며 본선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에릭센은 현재 전 클럽 오덴세에서 혼자 훈련하며 보내고 있으며 “신체적으로는 최고의 컨디션으로 돌아왔다. 이제 다시 대표팀에서 뛸 수 있다는 것을 증명하고 싶다”며 ” 수준을 평가한는 것은 감독님의 몫이지만 내 심장은 이제 아무런 걸림돌이 되지 않는다”며 자신의  상태를 이야기했습니다. 에릭센은 덴마크 국가 대표로 109번 출전했고 2024년 여름까지 계약이 체결 되어 있습니다.

오늘 12BET 에 방문하시고 흥미진진한 경기가 기다리고 있습니다. 지금 12BET 로그인 하시고 다양한 이벤트로 더 크게 승리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