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 유로 2020을 앞두고 잉글랜드 국가대표 스쿼드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은 협회는 가레스 사우스 게이트감독이 향후 3년간 잉글랜드 국대 메이저 대회,다가올 유로 2020,카타르 월드컵 2022,월드컵 2023 그리고 유로 2024까지 그의 꿈을 이룰 수 있기를 바랍니다.

FA의 CEO Mark Bullingham은 “잉글랜드가 메이저 토너먼트에서우승을 축하하는 것보다 더 좋은 것은 없다.”월드 클래스를 지원하고 플레이어를 위한 최상의 기회를 만들어내야만다. 현재 남자국가대표는피파랭킹 4위 여자국가대표는 6위입니다.

2024년에 목표를 달성하기위해  St. George ’s Park 가장 훌륭한 잉글랜드팀을 만들기 위한 운영, 코칭 최적의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할 것입니다.”라고 발표했습니다.다.

잉글랜드는 현재 유로 2020 6월이 시작되기 전에 2021년 3월 두 차례 월드컵 예선 경기 일정이 있고 폴란드, 헝가리, 알바니아, 안도라, 산 마리노를 상대로 비겼으며, 잉글랜드가 2022 년 카타르에 진출하기 위한 플레이 오프는3월 ~ 12월까지 진행됩니다.

잉글랜드는 지난 해 몬테네그로와의 유로 2020 예선 7차전에서 7-0 대승을 거두며 본선진출을 확정 지었습니다. 유로2020 개막전은2020년 6월11일 이탈리아 로마의 스타디오 올림피코에서 열리게될예정이며 결승은 7월 11일 영국 런던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진행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