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투갈 파울로 소사 폴란드 대표팀 감독임명

폴란드 축구 협회는 유로 2020와 월드컵 예선 2개월 앞둔 지금 예지브젱체크감독을 경질하고 포르투갈 파울로 소사 폴란드 대표감독으로 선임했습니다.

폴란드축구협회 (PZPN) 즈비그니에프 보니에크(Zbigniew Kazimierz Boniek)회장은 정말 많은 감독들의 분석했고 마침내 파울로 소사 감독으로 결정했습니다.  폴란드 축구선수들에 대한 지식에 놀랬고 그의 환상적인 선수경력과 지도는 폴란드 대표팀에 긍정적인 변화에 도움을 주리라 확신한다고 기자회견를 통해 밝혔습니다.

올해 50세인 파올로 수사는 유벤투스와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함께 미드필더로 활약하며 챔피언스리그 우승등의 경력을 가지고 있고스위스 바셀,이탈리아 피오렌티나 그리고 중국 톈진 취엔찬(Tianjin Quanjian)팀을 이끈 경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소사감독은 “좋은 기회라고 생각합니다.  폴란드는 축구의 나라이고수준 높은 선수을 보유하고 있고 강인한 정신력은 선수들의 잠재력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이라 확신하며 폴란드 국가대표팀을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기대감을 나타냈습니다.

폴란드는 유로 2020 플레이오프 6승 1무 1패로 승점 19를 쌓은 폴란드는 3위 마케도니아를 승점차를 8로 벌려 놓으며 남은 2경기 결과에 상관없이 유로 본선행을 확정 지었습니다

핀란드가 월드컵, 유럽축구선수권대회 메이저대회 본선 무대에나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고 수차례의 예선 탈락의 쓴맛을 봤다가마침내 새로운 역사를 다시 쓰기 시작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