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잉글랜드 매니저 제임스 메디슨 유로 2020 위해 대표팀 합류

잉글랜드 헤드 코치 글렌 호들 (Glenn Hoddle),레스터 시티의 미드 필더 제임스 매디슨 (James Maddison) 가레스 사우스게이트감독지원을 위해 팀에 합류했습니다.  

제임스 메디슨은  지난 시즌 챔피언스 리그에 진출하지 못했지만 프리미어 리그에서 폭스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했고 현재의 형태를 유지하기위한 중요한 역할을 하게 것입니다.

한편 맨디슨의 한편 매디슨이 잉글랜드 콜업을받을 것인지 물었을 Hoddle은“아마도 그럴 것이다라고 답하며 그의 경기플래이가좋고 풍부한 축구지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의 경기는 매우 훌륭했고 특히 마지막 5경기 4경기는 매우 인상적이였다. 그는 빠른 발로 공을 자유자재로 움직이며 골을 성공시키면서 점점 많은 골을 성공시키고 습니다.

지난해 2019 11 몬테네그로와의 경기에서 7-0 리를 위한 활약과 시즌 레스터 시티 23경기 출전 8골을 기록 그의 축구의 지식은 잉글랜드 축구에 도움이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현재 잉글랜드는 유로 2020 개최전에 3 월드컵 예선을 두차례치를 예정입니다. 잉글랜드는 몬테네그로와의 2020 예선 7차전에서7-0 대승을 거두는데 이날 주장 케인은 해트트릭을 장식하면서 A매치 31골로 전설이자 그에게 있어 우상이기도 앨런 시어러 30골을넘어서며 30점이상의 득점선수가 로프트하우스, 핀니선수가있습니다.

1 연기된 유로 2020본선에 진출하게 가레스 사우스게이트유럽 최고의 삼사자를 데리고 구성에 들어갔으며 대회일정은2021 6 11 일부터 7 11 일까지 열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