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 2020 플레이 오프 결승 진출팀

준결승전이 모두 마무리되고 이제 대망의 결승을 두고 있습니다. UEFA 챔피언스리그 60주년 기념하여 32팀이 내년 6 12~ 7 12일까지 유럽 전역에 거쳐 치뤄질 예정입니다.  헝가리가 불가리아를 꺾었고, 아이슬란드가 루마니아를 끌어내리고 결승에 올랐습니다. 아일랜드가 보스니아헤르체고비나를 상대로 4-3 승리를 가져왔고 슬로바키아 4-2 아일랜드가 본선 기회를 놓칩니다.

이어  스코틀랜드 5-3 이스라엘을 꺾고 세비야 1-2 노르웨이,조지아가 벨라루스를, 북마케도니아가 코소보를 잡고 단판승부에 도전합니다. 스코틀랜드와 이스라엘의 경기는 120분간 득점이 나오지 않고끝내 승부차기로 돌입. 승부차기에서는 스코틀랜드는 5명이 PK 5-3성공시키면서 이스라엘은 누르고 본선을 향해 있게되었습니다.

그리고 노르웨이에는 눈에 띄는 차세대 공격수로 홀란이 화려한 득점과 경기력으로 유로 감독들로 부터 수많은 러브콜을 받을 것으로보입니다.

선진출팀 24 4개를 가리기 위한 최후의 플레이오프는 끝나지않았습니다.

유럽축구연맹 네이션스리그(UNL) 성적을 바탕으로 결정된 16 팀이 플레이오프를 치러 그중 4팀이 유로 본선에 나갈 있는 기회가주어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