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로 2020 나치 경례 ,인종 차별 세레머니 금지

유럽축구연맹(UEFA)정치적·도발적 메세지를 전달하는 제스쳐는 금지하고 있습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터키 축구 국가대표팀은 지난 11 이스탄불에서 진행된 알바니아와의 유로 2020 조별 예선 연장전에서 결정골을넣은터키 대표팀 선수들은 오른손을 곧게 눈썹 언저리에 올리는군대식 거수경례를 하는 제스처를 취한것입니다.이어 경기   본인의 인스타그램에 해당 장면이 찍힌 사진을 올리고조국을 위해, 특히 조국을 위해 목숨을 이들을 위해라고 올렸습니다.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스위스의 제르단 샤키리와 그라니트 자카열린 세르비아와 조별리그 E 2차전에서 골을 넣어 2-1 승리를 이끌었고 당시 둘은 골을 넣은 양손을 겹쳐쌍두독수리모양을 만드는 세리머니를 펼쳤습니다.

2012런던올림픽에선 한국 축구대표팀 박종우가 박종우는 일본과의동메달 결정전에서 2-0으로 이긴 관중석에서 건네받은독도는우리 이라는 플래카드를 들고 세레모니를 하면서 FIFA 징계위원회는 A매치 2경기 출장 정지 벌금을 받기도 했습니다.

유럽축구연맹(UEFA)은 정치적, 이념적, 종교적, 모욕적인 성격을 띠어 스포츠 행사에 걸맞지 않은 도발적 메시지를 전달하는 제스처나 용어, 물건, 또는 여타 수단의 사용을 금지시 되고 있는 만큼 내년에 치뤄지 유로 2020에는 논란없이 진정한 스포츠 뉴스만 올라오기를 바랍니다.

내년에 치뤄지 유로 2020에서는 더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