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에른 회장은 UEFA 유로 2020 개최국에 대한 언급

FC 바이에른 뮌헨 하인츠 루메니게 (Karl Heinz Rummenigge)회장은 알렉산데르 세페린 유럽축구연맹(UEFA) 회장이 당초 계획했던 12 도시에서 진행되지 않고 단일국에서 치뤄질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2014 UEFA 유럽 전역의 12개의 도시에서 치를 있도록 경기장을 배정했으며,뮌헨, 로마, 상트페테르부르크, 그리고 바쿠가 8강전을 주최하고, 코펜하겐, 부쿠레슈티, 암스테르담, 더블린, 빌바오, 글래스고, 그리고 부다페스트 준결승과 결승전은 런던 웸블리 경기장에서 열릴 예정입니다.

루메니게회장은 당시 유럽에서 일어난 코로나19 범유행의 여파로인하여 정상적으로 개최하기 어렵다고 판단했고 이에 따라 UEFAUEFA 유로 2020 대회를 1 연기하기로 결정되었습니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출몰 이전부터 Euro 2020 모든 개최 도시에서 다양한 다른 시나리오를 계획하고 호스트 국가에 문제가 생길 경우 백업옵션을 준비하도록 했습니다.

이어 대회는 12개의 도시에서 계획대로 열릴 있도록 상황에 따라11~9개의 도시 또는 필요한 경우 도시한곳에서만 대회를 개최 있습니다. 목표는 계획대로 개최 것이라고 99.9% 확신한다고주장했습니다.

한편 UEFA대변인은 개최지에 대한 언급은 아직 어떠한 것도 확정된 것이 없으며 경기장에 관중을 입장 100%~ 50%에서 100% 넣을지, 20%에서 30% 될지 무관중으로 진행되게 지의 여부는, 3 5일까지 도시별로 결단이 내려질 것이라고 발표했습니다.

지난해 연기가 결정된 대회는 6 11일부터 7 11일까지로예정되어있습니다.